Family of SHINee's Jonghyun Sets Up Foundation to Support Young Artists

do not reuse
Courtesy Photo
Jonghyun, "Shinin"

A foundation has been established by the family of SHINee's Jonghyun to support young South Korean creatives in his memory.

In an interview with Esquire Korea, part of which was shared on Instagram on Thursday (Sept. 6), the star’s mother and director of the Shinin’ Foundation (also known as Shiny Foundation or The Light Foundation) Lee Eun Kyung spoke about the new venture, which was established this year following the passing of Jonghyun in December.

“Until now, it still hurts when I go somewhere and I hear music playing that has my son’s voice in it,” Lee told Esquire Korea, translates Soompi. “But even though my son has gone, there are people who love and enjoy his music, and for that I am always grateful."

 
 
 
 
 
 
 
 
 
 
 
 
 

“아픈 제 눈에는 지금도 아픈 젊은이들이 너무 많이 보여요.” 재단법인 '#빛이나'의 이은경 이사장은 어렵게 말문을 열었습니다. 이은경 이사장은 2017년 12월 18일 세상을 떠난 고 #김종현 군의 어머님이십니다. 빛이나는 김종현군의 유가족이 힘을 모아 만든 작은 재단입니다. 9월 6일 서울시 청담동에서 재단법인 빛이나의 조촐한 창립식이 열렸습니다. '#샤이니'란 이름처럼 빛을 향해 나아갈 줄 알았던 아들을 잃은 어머니가 아들과 같은 길을 걷는 젊은 문화예술인들의 그림자를 어루만져주고 싶어서 만든 단체입니다. 소속사가 없어서 힘들어하는 청년 예술인들을 도울 계획입니다. 예술계 고등학교들과 함께 장학사업도 진행하려고 합니다. 무엇보다 대중 활동을 하면서 크고 작은 상처를 입을 수 밖에 없는 젊은 예술인들의 영혼을 달래줄 수 있는 심리상담치유센터를 설립하는게 주요 목적입니다. 매년 12월이면 샤이니 김종현을 기리는 빛이나 예술제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이은경 이사장은 말했습니다. “아직도 어딘가에 가면 아들의 목소리가 담긴 음악이 흘러나오는 아픈 경험을 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아들이 떠났어도 종현이의 음악을 좋아해주는 분들이 계시니 늘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김종현은 세상을 떠났지만 종현의 음악은 세상에 남아있습니다. 빛이나는 김종현이 남긴 음악의 저작권료를 바탕으로 운영됩니다. 우리는 여전히 밝게 빛났던 샤이니 김종현을 기억합니다. _ #종현 #쫑디 #혜야 #하루의끝 #우린봄이오기전에 #숨소리 #한숨 #좋아 #데자뷰 #shinee #jonghyun #inspiration #moon #lonely @shinee #esquire #esquirekorea

A post shared by Esquire Korea 에스콰이어 (@esquire.korea) on

Bearing the name of the single “Shinin’” (“빛이나”) from Jonghyun’s posthumous album Poet | Artist and also a reference to his band SHINee and its “shining SHINee (빛나는 샤이니)” tagline, the foundation will work with young artists, particularly high school-aged ones, to nurture their careers and mental well-being. Its current goal is to establish a psychotherapy center to support creatives, and there are plans to hold art festivals each December in commemoration and celebration of Jonghyun. The foundation will be funded through the royalties collected by his music.

Jonghyun, born Kim Jonghyun but known mononymously, was a popular South Korean singer-songwriter and member of the K-pop boy band SHINee prior to his death last year by suicide. His album Poet | Artist debuted on the Billboard 200 at No. 177 on the chart dated Feb. 3.

THE BILLBOARD BIZ
SUBSCRIBER EXPERIENCE

The Biz premium subscriber content has moved to Billboard.com/business.


To simplify subscriber access, we have temporarily disabled the password requirement.